Contents

홈 다음 읍면 다음 추자면 다음 우리마을 안내 다음 관광안내

관광안내

추자면 관광안내

추자도 사진

한반도와 제주 본섬의 중간지점에 위치한 이섬은 상,하추자,추포, 횡간도 등 4개의 유인도와 38개의 무인도를 합쳐 42개의 군도로 형성 되어 있다.

1271년(고려 원종12)까지 후풍도(候風島)라 불리웠으며, 전남영암군에 소속될 무렵부터 추자도로 불리게 되었다는 설과 조선 태조 5년 섬에 추자나무 숲이 무성한 탓에 추자도라 불리게 되었다는 설도있다. 1896년 완도군으로 편입되었고 1910년에는 제주도에 편입된 후 1946년 북제주군에 소속되었다가 2006년 7월1일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로 통합되었다.

천연기념물 제 333호 사수도 족비둘기, 슴새번식지, 문화재로 최영장군 사당, 박씨처사각이 있고 추자 10경으로 유명하여 외래관광객들이 많이 찾고 있다. 특히 청정해역으로 연중 갯바위 낚시가 잘되어 감성돔, 황돔, 돌돔 등이 많이 잡혀 낚시꾼들에게 각광 받는다.

추자도 레저 및 관광지
  • 낚시

    추자도를 ‘바다낚시의 천국’이라고 할 정도로 바다 낚시를 얘기하면 추자도를 떠올린다. 굳이 배를 타고 무인도까지 나가지 않아도 섬을 둘러싼 모든 갯바위가 다 낚시 포인트이며, 계절을 불문하고 낚시꾼들이 넘쳐난다. 섬 어디를 가도 참돔, 농어, 우럭, 감성돔등 고급 어종이 넘쳐나고 툭히나 겨울이 시작되는 11월부터는 ‘최고의 손맛’ 이라는 감성돔의 소식이 전해지므로 겨울을 추자도 최고의 낚시계절로 평가한다.

  • 해수욕장

    추자도 해안 곳곳에 몽돌밭이 있다. 그 중 신양리 뒤편 몽돌밭은 해수욕을 즐길만하다. 100여 미터의 몽돌밭이 펼쳐져 있고,시원한 샘물이 바다에서 나와 몸을 씻기에도 충분하며, 샤워탈의장과 화장실 등 편의시설이 있다.

  • 관탈섬

    추자도를 ‘바다낚시의 천국’ 이라고 할 정도로 바다 낚시를 얘기하면 추자도를 떠올린다.굳이 배를 타고 무인도까지 나가지 않아도 섬을 둘러싼 모든 갯바위가 다 낚시 포인트이며, 계절을 불문하고 낚시꾼들이 넘쳐난다. 섬 어디를 가도 참돔, 농어, 우럭, 감성돔등 고급 어종이 넘쳐나고 툭히나 겨울이 시작되는 11월부터는 ‘최고의 손맛’ 이라는 감성돔의 소식이 전해지므로 겨울을 추자도 최고의 낚시계절로 평가한다.

  • 사수도

    제주특별자치도 추자면에 자리한 사수도는 거의 상록활엽수림이 우거져 하늘이 가릴 정도이다. 숲에는 흑비둘기가 나무가지에 둥우리를 틀며 땅속에는 슴새가 구멍을 파서 둥우리를 마련한다. 섬개개비도 드물지 않게 눈에 띈다.

    이 섬은 1982년 11월4일 천연기념물 제333호 사수도 해조류(흑비둘기,슴새)번식지로 지정되었다.

  • 최영장군사당

    국토 수호신적인 의미에서 세워졌다는 설과 함께 백성들에게 어망을 만들고, 고기잡는 법을 가르쳐 그 은의를 생각하여 사당을 짓고 모시게 되었다는 설이 있다. 사당은 제주도 기념물 제 11호로 지정되어 있으며, 사당입구 남동쪽에 세워져 있는 안내판 바로 옆에는 ‘최영사당금표’가 세워져 있는데, 이 비의 앞면에는 ‘신묘금지비’라 음각되어있다. 그리고 사당 안에는 ‘조국도통대장최영장군’ 이라는 한 신위가 안치되어 있다.

  • 추사적거지

    박씨 문중 후손들의 염도 선조인 박인택의 은덕을 추모하기 위하여 건립한 사당으로 박씨 후손들이 매년 추모제를 지내고 있다.

  • 콘텐츠 관리부서:추자면
  • 담당자:진보람
    전화064-728-4264
현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